티스토리 뷰

 

 

-리디북스 책소개-

 

한국 신무협의 지평을 연 바로 그 작품!

좌백 신무협 장편 소설

『대도오』!

“모르오.”

내가 이야기하면 다들 희귀한 동물처럼 본다.
그러나 사생아로 태어나 어떻게 아버지를 알 것이며,
어째서 위로를 받을 것인가.
지극히 사실적인 문답을 나눴을 뿐인데.

떠돌이 낭인무사, 대도오(大刀傲).
감숙성의 패권을 놓고 그가 벌이는 치열한
삶이 지금 펼쳐진다.

 

 

-리뷰-

 

좌백 작가님의 첫작품이고 신무협을 개척한 작품으로 평가된다는 대도오 텍본입니다.

무려 1995년도 작품이죠. 당시에는 매우 파격적인 신무협의 장르를 개척한 소설이 맞습니다.

무협지이지만 3권에 스케일도 매우 작은편에 속합니다.

흔히들 말하는 구파일방이라던가 마교라던가 흔히들 무협지 하면 생각하는 거대 문파와 세력들이

막등장하고 그러지 않습니다. 고작 방파라고 불리는 철기맹과 구륜교가 지방 패권을 두고 싸우는 스토리라인에

배후 거대세력으로 종남파와 녹림맹이 다입니다. 뭔가 스케일만 보자면 초라해보이기도 하는데요.

하지만 주인공 대도오가 전장에서 헤쳐나가는 스토리는 스케일과 무관하게 짙은 향기를 풍기는 무르익은 무협지라고

할수있습니다.

고전 명작 무협지를 읽어보시길 원하신다면 가볍게 대도오 txt 추천합니다.

분량도 많지 않아서 금방 읽을수 있으나 깊이감이 대단합니다.

10점만점에 7.5점드립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609,543
Today
276
Yesterday
476
링크
«   2022/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